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창동예술촌

  • 길이
  • 시간 www.changdongart.com
1 / 4
기본정보,구간,길이,시간으로 구성된 표
기본정보 창동은 과거에 경남의 명동으로 불리던 중심가다. 2000년을 전후로 쇠락의 길을 걷다가 창동예술촌을 주축으로 새롭게 태어났다. 창원시는 창동 일대 빈 점포를 예술가들에게 무상으로 제공했고, 이를 중심으로 세계적인 조각가 문신 선생의 이름을 딴 문신예술골목, 마산 예술의 역사를 담은 마산예술흔적골목, 상점과 예술을 접목한 에꼴드창동골목이 차례로 생겨났다. 2012년에는 이들 세 골목을 하나로 묶어 창동예술촌이라 이름 지었다. 창동예술촌은 어울림센터를 중심으로 아고라광장, 창동예술체험관, 갤러리, 그리고 50여 개 공방이 골목 사이사이에 자리한다. 1955년 문을 열어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서점 학문당과 40년이 넘은 헌책방 영록서점은 창동예술촌의 산증인이다. 작가들의 공방은 여행자의 체험공간이 되기도 한다. 도자기 만들기, 민화 그리기, 가훈 쓰기 등 다양한 체험거리가 마련돼 있다. 창동예술촌은 산책을 즐기기에도 좋다. 실핏줄처럼 이어진 좁은 골목이 정겹고, 아기자기한 벽화가 보는 이의 마음을 편하게 만든다.

모두의 거리 GO

쉬는날 : 연중무휴
체험안내 : 도자기 만들기, 민화 그리기, 가훈쓰기 등
체험가능연령 : 연령 제한 없음
관람소요시간 : 1시간 30분
애완동물 동반가능 여부 : 창동예술촌 골목은 가능 / 공방 입장은 불가
입장료 : 무료 (체험료 별도)
관람료 : 공방마다 다름
이용가능시설 : 창동예술촌 골목, 갤러리, 공방
주차시설 : 창동공영주차장, 부영공영주차장
주차요금 : 최초 30분 500원 / 추가 10분당 200원
구간 보이는 모든 것들이 예술인 곳, 창동예술촌은 작가들의 창작공간과 전시장, 스토리텔링 골목 등이 조성된 복합문화 예술공간이다.
길이
시간 www.changdongart.com